크리스천 연애 소설 “그 연애 일기”

_ 비회원 / 구독자 / 후원자 _
( 회원가입 & 구독하기 )

크리스천 연애 결혼

그 형제연애 일기,,
그 자매연애 일기,,

Web 크리스천 연애 소설

2019/03/10. 자매22 - 1. 스킨십의 한계.

자매22

자매 22 - 1.
스킨십의 한계

 

역대급 특강!
스킨십 완전 정복!
스킨십 한계의 완결!
스킨십의 한계를 다루는 범위에 한계가 없었다.


겨울 수련회 성경적 성교육 때도
간단히 스킨십의 한계를 다루긴 했지만,
이번에는 완결을 지었다.

매 번 무너지면서도,,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어딘 지도 몰랐었다.
그러나 이제는 알겠다.
그래서 강의 들은 내용을 나름 제대로 정리해 보고 싶다.

  1. 하나님께서 맨 처음 남자와 첫 여자인 아담과 하와에게
    축복(창1:28)하시며
    성과 연애와 결혼과 가정을 주셨다(창세기 1~2장).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고
    기뻐하는 아담과 하와 사이에는
    분명 스킨십이 있었을 것이다.
    영어로 Song of Songs라는 제목이 붙어 있는
    아가서에는
    사랑하는 연인의 스킨십 모습이
    더 이상 자세할 수 없을 만큼 감미롭게 기록되어 있다.

    그 모든 스킨십은 하나님의 축복 설계이다.
    스킨십의 근본 기준은 여기서 부터 시작된다.
    크리스천 연인의 스킨십을 바라보는 관점은
    하나님의 축복에서 시작되어야 하는 것이다.


  2. ‘연애의 목적은 결혼이다.’
    연애는 드라마나 영화처럼
    그저 짜릿한 감정을 즐기는 것이 아니고,
    결혼을 향해 가야 하는 과정이다.

    그러므로 결혼의 모든 것을 준비해야 한다.
    결혼에는 섹스가 있다.
    “이러므로 남자가 부모를 떠나 그 아내와 연합하여
    둘이 한 몸을 이룰지로다(창2:24)”
    섹스를 준비해야 한다.
    물론~ 실행은 안 된다.

    결혼의 섹스는 삽입만 있는 것이 아니다.
    평소의 친밀과 신뢰가 있어야 하고,
    섹스 전의 스킨십과 전희가 있어야 한다.

    연인의 스킨십은
    자꾸 전희의 단계로 넘어가려 하는 것이기 때문에
    한계와 절제가 필요한 거다.



  3. 연인은 결혼을 준비하는 커플이기 때문에
    결혼에 관하여 얘기하고 준비해야 한다.
    결혼의 섹스에 관해서 아무것도 모르는 척 감추면서
    입 닫고 있어서는 안 된다.

    상대의 성 가치관을 모르고 결혼 했다가는
    정말로 큰 일 나는 수가 있다.
    포르노 같은 큰 비극이 생길 수 있다.

    포르노로 성을 배운 형제와
    로맨스 소설로 성을 배운 자매가 만나면
    정말 큰일이 나는 거다.. ㅠㅠ



  4. 술람미 여인이 자기 어머니가 자기를 잉태한 침실에
    솔로몬과 단 둘이 밤 새 있고 싶은 것처럼,
    연인은 단 둘이 있고 싶어 지는 것이다.

    거기서 깊은 스킨십의 전희가 시작 된다.
    그게 결혼 축복의 본능이다.



  5. 연인은 스킨십을 통해 결혼의 섹스 준비를 하게 된다.
    결혼 전에 서로의 신뢰가 깊어지는 관계 만큼
    스킨십을 하게 되는데,
    그러면서 서로가 상대의 성 가치관을 알게 된다.
    이것은 반드시 알아야 한다.

    그리고 스킨십이 너무 깊어 지려 할 때,
    최선을 다해 절제 하는 모습 속에
    상대를 배려하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되고,
    절대로 섹스로 넘어가지 않으려는 자기 절제의 모습도
    확인해 볼 수 있게 된다.

    이런 모습은
    아무리 오랜 시간 같은 교회에 다녔다 해도
    알 수 없는 것이다.
    연인의 속 사정은 연인만 안다고 하지 않던가?
    그렇다!



  6. 여기서 잠깐!!
    연인은 어디 까지나 연인이다.
    준비는 어디 까지나 준비다.

    그러니 결혼 이후에 할 수 있는 섹스를
    결혼 전에 해서는 안 된다.
    혼전 성관계는 생명과 관계를 모두 죽이는 것이다.

    피임은 100%가 없고,
    자녀를 양육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은
    남녀가 혼전 임신을 하게 되면
    일이 매우 복잡해진다.
    그것이 죄이고,
    그것이 악이다.

    혼전 성관계를 하는 것 자체가 죄여서
    하나님께서 그 죄를 벌하시는데,
    그 징벌은 추상적인 벌이 아니고,
    혼전 임신, 낙태, 미혼모, 미혼부, 속도 위반,
    성병까지,,, 이 모든 실제적인 것들이
    하나님의 징벌이다.

    혼전 성관계를 하면서도 
    그런 일을 겪지 않는 사람들도 많다고 
    반문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하셨다.
    바로, 당연히, 그런 생각이 들었을 것이다.

    그런데,,
    그렇게 죄악 중에 있을 때
    아무런 징벌도 없는 것이,,
    진짜 징벌이고,
    영원한 저주라고 하셨다.... 
    두렵다...


  7. 부모와 자녀의 스킨십, 형제의 스킨십, 친구의 스킨십,
    사회 생활의 스킨십, 전문 맛사지사의 스킨십,
    주사 놓는 간호사의 스킨십, 골 넣은 축구 선수들의 스킨십,
    부부의 스킨십,, 그리고 사랑하는 연인의 스킨십 등등의
    관계를 생각해 볼 수 있다.

    스킨십의 종류와 한계는
    신체 부위와 방법에 따라 달라지는 것이 아니라
    관계에 따라 달라지는 것이다.


    7-1. 연인 관계에서도
    연애 단계와 신뢰 정도, 깊이에 따라 달라진다.
    연인이라 해도 결혼을 확신하는 연인이 있고,
    이제 막 시작하는 연인이 있다.

    시작하는 연인 단계에서는
    이성 친구 만큼도 스킨십을 할 수 없는 경우도 있다.
    친한 이성 친구끼리는 악수도 편하게 하고
    어깨에 손을 올리며 장난 칠 수 있는 경우도 있지만,

    시작하는 연인은 손 끝이 닿는 것조차도
    조마조마 살 떨리는 순간들이다.
    어쩌다 우연히 손 끝이라도 스치듯 닿으면,
    그 충격이 너무 오래 간다.

    가볍게 스쳤지만
    강렬하게 남은 느낌을 잊지 못하고,,,
    하루 종일 손 잡을 생각만 하고 지내는 때도 있다.
    그들에겐 그 모든 것에 설레임이 있다. ♡♡

    7-2. 결혼을 확신하는 단계가 되면,
    깊이 깊이 잠겨 있던 빗장들이 풀리기 시작한다.
    그 누구에게도 허용하지 않았던 은밀한 곳으로
    자꾸 진도가 나가게 된다.

    그렇게 깊어지는 스킨십은
    서로를 불쾌하게 만들지 않는다.
    서로의 신뢰를 더 깊게 하고 안정감을 느끼게 한다.
    하지만 불안하다.

    스킨십의 진도는 관계의 깊이에 따라 다르고,
    결혼을 약속한 사랑하는 연인이라 해도
    스킨십에는 분명 한계가 있다.


  8. 여기서 실제적 스킨십의 한계를 정리하겠다.

    결혼을 확신하는 연인이 아니고
    이성 교제를 하는 친구 사이라면,
    아무리 많이 허용한다고 해도,
    볼 뽀뽀까지다. ㅋㅋ 쪽~뽀~~
    외국에서도 친밀의 표시로 볼 뽀뽀를 하는 것과 같다.
    그 이상의 성적인 자극은 불법(ㅜㅜ)이다!


    8-1. 결혼을 준비하는 연인이라면,
    성적인 관심과 자극이 시작되는 관계인데,
    그런 스킨십의 한계, 마지노선은
    수영복 자리다.

    남자는 1 벌로 단순하지만,
    여자는 여러 종류다.
    그 중에서 비키니!
    왜 그럴까?

    여자 비키니의 아랫도리와 남자 수영복 부분은
    생명을 만드는 부분이고(창1:28),
    여성 비키니의 윗도리는 생명을 양육(창1:28)하는 부분이다.

    결혼을 준비하는 커플이라 해도,
    새 생명 자녀를 양육할 결혼과 실제 준비가 된 것은 아니다.
    그러므로 새 생명을 만들고 양육하는 수영복 자리를
    넘어 들어오면 안 된다.


    8-2. 수영복 자리는 성적으로도 가장 민감한 부분이다!
    하나님께서 이 부분을 가장 민감한 성감대로 만드신 것은,
    “생육하고 번성하라(창1:28)”는 축복 명령을
    성취하도록 만드신 것이고,
    새 생명을 만드는 순간~ 이 세상 최고의 기쁨이
    부부의 한 몸(창2:24) 안에 가득하도록 설계하신 것이다.

    부부는 그 기쁨을 향해 나아가기만 하면~ ㅎㅎㅎ
    정자와 난자가 만나는 새 생명 탄생의 과정은
    하나님의 설계대로 저절로 진행되는 것이다.

    그러니 결혼 전에는 수영복 자리 밖으로
    후퇴하고 절제해야 한다.


  9. 그리고 감미로운 연인의 스킨십을 잘 해야 한다.

    안 하거나 / 못 하거나 / 막 하지 말고 잘 해야 한다.

    ----- 끝 -----



 

 

나도 매번 무너졌다.

만나러 나가기 전에는 매번 결심했다.

하지만 형제와 단 둘이 있다 보면,
나도 안기고 싶어 진다.

포근히 안겨 있는 행복감은
내 심장을 다 녹일 것 같다.

그렇게 안기고 있으면,
어느 새 오빠의 손은 움직이기 시작하고

오빠의 입술이 다가올 때는 거부할 수 없게 된다.


강사님도 그랬다.
키스부터는 정말 위험한 것이라고..

맞다!!

키스가 시작되면 나의 모든 의지는 사라지고 무방비가 된다.

멍해지는 머리 한 켠에는
이미 예정된 후회를 시작하고 있지만

본능을 억누르려 할 수록 더욱
강하게 꿈틀 대는 나의 욕망 앞에서

마지막 반항의 의지들은 눈을 감으며,,
속이며,,

내려 놓는다..

 

 

이런 내용을 오빠에게 어떻게 말해 볼 수 있을까..

이미 너무 많이 다퉜고,,
지쳤고,, 포기했고,,

나도 내가 나를 멈출 수가 없는데,,..

♣ 재미 있고 유익하셨나요? ^^ ♣
'좋아요' 눌러 주시고, 구독(회원가입)해 주세요.

전체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