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W_ 생각 나눔

연애와 결혼에 관한 생각을 키우고 표현해 보세요~
지금 누군가 당신을 보고 있어요!
당신도 누군가를 볼 수 있어요!!
모랑살의 글에 토론 댓글을 달아도 좋습니다.
“성경적 가정관”을 정립하고 표현하길 권해드립니다.

고백 할 타이밍은 언제일까?

가정 생각
작성자
모랑살
작성일
2021-03-17 21:54
조회
26
고백 할 타이밍은 언제일까?

고백 할 타이밍이 애매하죠~?
고백의 말을 하는 것은 어렵지 않지만
반드시 성공하고 싶기 때문에!!
타이밍과 여러 가지를 고민하게 되는 거죠.

고백을 하는 것 자체가 목적은 아닙니다.
고백의 목적은 따로 있습니다.
= 연애 입니다.
1:1로 사귀는 것입니다.

그럼 연애의 목적은 무엇일까요?
연애의 목적이 명확해야
언제 어떻게 고백할 것인 가에 대한 방법이 정리되겠습니다.

연애의 목적은 무엇일까요?
1:1로 서로의 마음을 소유하고
데이트 하고, 기념일 챙기고
외롭지 않게 살면서
기회가 되면 다른 친구들에게 자랑하는 것일까요?

여기까지 밖에 생각 못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문제입니다.

그냥 그렇게 하루 하루 즐기기 위해 사귈 것이라면
아무 때나 고백해도 됩니다.
눈에 띈 첫 날, 맘이 땡기는 날,
그냥 고백해도 됩니다.
거절 당하면, 다른 사람에게 또 고백하면 됩니다.

세상에는 이성도 많고
예쁜 여자, 멋진 남자 많습니다.
그러니 그저 즐기기 위한 연애라면
고백할 타이밍을 고민할 것이 아니고
여러 명에게 고백하고
성공 되는 사람과 연애를 즐기면 됩니다.

그런데,,
그것이 아니라면,,
그것이 아니기 때문에,,
고민하고 준비해야 할 것입니다.

"고백을 왜 하는가?"의 답이 '연애'라면,,
연애는 왜 하는가?
= '결혼'이 답이 되어야 합니다.

결혼을 왜 하는가?
= 부부가 되고 자녀를 낳아
가정을 이루고 싶기 때문입니다.

가정을 왜 이루려 하는가?
= 평생 행복을 위한 최고의 길이기 때문입니다.

이 정도까지 생각을 했다면,
고백의 타이밍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고백의 대상이 더 중요하단 사실을 알 수 있겠죠?

상대를 아주 치밀하게 면밀히 확인하고 나서
고백 해야 합니다..

고백의 타이밍은,,
기도해야 할 문제입니다.
아무도 알 수 없는 것이죠..

하지만,, 노력해 볼 부분은 많습니다.
평소에 상대방의 눈에 자주 띄기.
평소에 상대방의 마음에 드는 행동 하기
점점 썸 타기,

그러면서,,
단번에 깜짝 고백을 할 것인가,
아니면,,
'자만추'로
서로 친해지고,
마음을 확인하고 사귐의 단계로 넘어갈 것인가,, 하는 부분도
생각해 봐야 할 것 입니다.

고백의 타이밍을 결정하기 위해서는,,
상대의 상태를 아는 것이 먼저가 아니고
내가 하나님의 뜻(성경적 가정관)을 알고,
상대를 아는 것이 먼저 필요한 것 입니다.

고백의 타이밍은,,
상대를 잘 알고 나서
내가 그와 함께
천국으로 향하는 가정을
온전히 세울 결단과 확신이 생기면,,
바로 그 때 하면 됩니다.

----

그리고,,
행복한 삶, 가정의 최종 목표는 무엇일까요?

영원한 하나님의 나라에 함께 들어가는 것입니다.
'천국'에 함께 갈 수 있을 것 같은 사람에게
고백하시기 바랍니다.

'선교'는 믿지 않는 자들에게 하는 것이지만
'고백'은 반드시 믿는 자에게 해야 할 일입니다.

[크리스찬 연애대책 연구소]
소장 이화섭 전도사 올림
전체 2

  • 2021-03-18 00:20

    • 2021-03-18 11:33

전체 6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주일에는 덕성교회 전도사로 섬기게 됩니다.
모랑살 | 2020.01.04 | 추천 0 | 조회 428
모랑살 2020.01.04 0 428
공지사항
모랑살의 글들은 [크연대]에 많이 있습니다.
모랑살 | 2019.04.06 | 추천 0 | 조회 634
모랑살 2019.04.06 0 634
65
시력회복, 저절로 0.3 > 2.0 되었습니다.  
모랑살 | 2021.03.31 | 추천 0 | 조회 16
모랑살 2021.03.31 0 16
64
사랑이란 무엇인가?! (6)
모랑살 | 2021.03.27 | 추천 0 | 조회 7
모랑살 2021.03.27 0 7
63
고백 할 타이밍은 언제일까? (2)
모랑살 | 2021.03.17 | 추천 0 | 조회 26
모랑살 2021.03.17 0 26
62
(가상) 지옥에서 항변할 기회가 있다면?
모랑살 | 2020.11.04 | 추천 0 | 조회 124
모랑살 2020.11.04 0 124
61
결혼의 목적은 행복이고,
모랑살 | 2020.08.10 | 추천 0 | 조회 288
모랑살 2020.08.10 0 288
60
딩크, 딩펫, 여피, 욜로, 싱커,,,, 거짓말, 속임수
모랑살 | 2020.06.24 | 추천 0 | 조회 423
모랑살 2020.06.24 0 423
59
회개 [悔改 , repentance]
모랑살 | 2020.06.19 | 추천 0 | 조회 301
모랑살 2020.06.19 0 301
58
새벽에 사랑하는 가족을 만나세요.
모랑살 | 2020.06.19 | 추천 0 | 조회 292
모랑살 2020.06.19 0 292
57
정재준 장로님 전도 간증 영상입니다.
모랑살 | 2020.03.27 | 추천 0 | 조회 438
모랑살 2020.03.27 0 438
56
코로나 사태를 봐도,, 가장 소중한 존재는 가족입니다.
모랑살 | 2020.03.25 | 추천 0 | 조회 390
모랑살 2020.03.25 0 390
55
n번방? 박사방?? 왜 성을 착취하나요?
모랑살 | 2020.03.25 | 추천 0 | 조회 318
모랑살 2020.03.25 0 318
54
코로나19를 대하는 기도..
모랑살 | 2020.03.14 | 추천 0 | 조회 367
모랑살 2020.03.14 0 367
53
이스라엘의 가축은 단 한마리도 죽지 않게 하셨네요.
모랑살 | 2020.02.26 | 추천 0 | 조회 324
모랑살 2020.02.26 0 324
52
코로나19와 온라인 예배
모랑살 | 2020.02.24 | 추천 0 | 조회 326
모랑살 2020.02.24 0 326
51
오늘의 맥체인 성경읽기표 - 2020.0201
모랑살 | 2020.02.01 | 추천 0 | 조회 389
모랑살 2020.02.01 0 389
50
크리스천의 "드라마보다 행복한 성경적 연애"
모랑살 | 2020.01.22 | 추천 0 | 조회 376
모랑살 2020.01.22 0 376
49
확인해야 할 말씀, 믿어야 할 말씀
모랑살 | 2020.01.08 | 추천 0 | 조회 385
모랑살 2020.01.08 0 385
48
자녀의 인생에 가정을 준비 시켜야 합니다.
모랑살 | 2020.01.02 | 추천 0 | 조회 370
모랑살 2020.01.02 0 370
47
결혼하지 말아야 할 사람이 있을까요?
모랑살 | 2019.11.13 | 추천 0 | 조회 396
모랑살 2019.11.13 0 396
46
믿을 것, 체험할 것, 확인할 것, 실천할 것
모랑살 | 2019.11.04 | 추천 1 | 조회 356
모랑살 2019.11.04 1 356